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넌 내게… ’, 박신혜 부상에 스페셜방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탤런트 박신혜(21)가 교통사고 후유증으로 병원에 입원했다.


박신혜의 소속사 4HIM엔터테인먼트는 21일 “박신혜가 어젯밤 근육통을 호소해 촬영을 중단하고 병원에 입원했다”라며 “며칠 치료를 받으며 안정을 취해야할 것 같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박신혜가 주연을 맡은 MBC 수목극 ‘넌 내게 반했어’는 촬영분량 부족으로 21일 밤 10시 방송 예정이던 8회를 결방하게 됐다.

MBC는 이 시간에 ‘넌 내게 반했어’의 1~7회 하이라이트를 모은 스페셜 방송을 대체편성한다고 밝혔다.

앞서 박신혜는 지난 18일 밤 서울 송파구 장지동 부근 외곽순환도로에서 타고 가던 밴이 도로 분리대를 들이받는 사고를 당했다.

소속사는 “사고 직후 박신혜는 병원에서 정밀검사를 받았으며 뼈 등에 이상이 없는 것으로 나타나 응급처치만 하고 촬영을 재개했다”며 “하지만 그 후 사고 후유증으로 근육통이 나타나면서 부득이하게 입원하게 됐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이어 “앞으로 드라마를 한 달 정도 더 촬영해야 하는데 지금 치료를 받지 않으면 뒤에 더 큰 지장을 초래할 것이라는 진단이 나왔다”라며 “결방까지는 안되게 하려고 했는데 제작진이 배우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배려해줘 며칠 입원해 치료받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