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류더화-판빙빙 영화 홍보차 내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중국의 인기배우 류더화(유덕화)와 판빙빙이 영화 ‘샤오린: 최후의 결전’ 홍보차 내한한다.

1일 이 영화의 배급사 ㈜SBS콘텐츠허브 등에 따르면 류더화와 판빙빙은 오는 10일 밤 또는 11일 오전 내한한다. 이들은 11일 오후 서울 삼성동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리는 ‘샤오린:최후의 결전’ 시사회와 기자간담회에 참석한후 12일 돌아갈 예정이다.

오는 25일 개봉될 영화 ‘샤오린: 최후의 결전’은 청나라 말기. 장군이던 호우지에(류더화)가 부하의 배신으로 모든 것을 잃은 후 소림사에 은거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액션 영화다. 판빙빙은 호우지에의 부인 역을 맡았다.

남혜연기자 whice1@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