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홍수현, 교통사고로 늑골 부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홍수현이 교통사고로 늑골에 금이 가는 부상을 입었다고 소속사가 5일 밝혔다.


▲ 홍수현
연합뉴스






소속사는 “4일 오전 4시께 경부고속도로 서울요금소 인근에서 홍수현 씨가 타고 있던 차량이 사고로 방치돼 있던 차량과 충돌했다”면서 “이 사고로 홍수현 씨는 늑골에 금이 갔으며, 매니저는 손목이 탈골되는 중상을 입었다”고 전했다.

홍수현은 사고 직후 인근 병원 응급실에서 정밀 검진을 받았으며, ‘시간이 흐르면 완치될 것’이라는 진단에 따라 현재는 통원 치료를 받으며 휴식을 취하고 있다고 소속사는 덧붙였다.

소속사는 “부상 정도가 심각하지 않아 이르면 주말께 촬영장에 복귀할 수 있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홍수현은 현재 KBS 2TV 수목드라마 ‘공주의 남자’에서 문종의 장녀인 경혜공주를 연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