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송승헌 의상, 대만서 1천100만원에 낙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BC 드라마 ‘마이 프린세스’에서 배우 송승헌이 입었던 정장이 대만에서 1천100만원에 낙찰됐다.

▲ 연합뉴스


5일 송승헌의 소속사에 따르면 송승헌의 대만 방문을 앞두고 현지 방송사 EBC가 주최한 ‘마이 프린세스’ 주연배우 소장품 경매에서 송승헌의 정장은 낙찰가 30만 대만달러(한화 약 1천100만원)를 기록했다.

24시간 동안 진행된 이번 경매에는 송승헌이 입었던 정장 외에 운동복과 친필 사인 액자가 각각 한화 약 110만원과 44만원에 낙찰됐다.

낙찰금은 전액 대만 적십자사에 기부된다.

송승헌은 오는 6일 10년 만에 대만을 방문, 2박3일간 머물며 ‘마이 프린세스’ 공식 기자회견과 각종 인터뷰, 팬미팅을 갖는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