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대성, 수척해진 최근 모습 공개…“맘 고생 심한 듯”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교통사고 후 자숙 중인 빅뱅 대성(23)의 수척해진 모습이 공개돼 많은 이들에게 안타까움을 사고있다.


▲ 교통사고 후 자숙 중인 대성의 최근 모습.
사진-다음 텔존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오랜만에 모습 드러낸 대성’이라는 제목의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글 작성자는 사진에 대해 “대성이 교회 수련캠프에 참가한 최근 모습”이라고 설명했다.

사진에서 대성은 회색 티셔츠에 가방을 메고 무표정한 모습이었다. 예전에 비해 살이 빠진 듯 수척한 기색이 역력했다. 특유의 밝은 표정도 찾아보기 힘들었다.

많은 팬들은 “맘 고생으로 많이 야윈 것 같다 안쓰럽다. 힘내라 대성아”, “응원하고 있을 게요”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대성은 지난 5월 31일 서울 양화대교 남단 부근에서 자신의 아우디 승용차를 몰고 가다 도로에 이미 쓰러져 있던 오토바이 운전자 현 모씨 및 정차중이던 택시와 잇달아 충돌하는 교통사고를 일으킨 뒤 활동을 중단했다.

이현경 기자 hk0202@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