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위탄’ 백새은, 첫 싱글앨범 발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BC ‘스타오디션 위대한 탄생’에 출연했던 백새은이 첫 번째 싱글 앨범 ‘뿌듯한 하루’를 발표하고 가수로 데뷔했다.





9일 소속사 사운드홀릭에 따르면 ‘뿌듯한 하루’에는 밴드 슈퍼키드의 원곡을 다시 부른 ‘그리 쉽게 이별을 말하지 말아요’와 ‘위대한 탄생’에서 들려줬던 자우림의 곡 ‘섬씽 굿(Something good)’ 등 총 2곡이 실렸다.

자우림의 이선규가 프로듀싱을 맡았고 자우림의 베이시스트 김진만과 몽니의 드러머 정훈태 등이 연주에 참여했다. 앨범 표지는 백세은이 직접 그렸다.

소속사는 “’위대한 탄생’ 톱 12 진출자 중 백새은이 처음으로 정식 앨범을 내고 가수로 데뷔했다”며 “그의 청아한 목소리를 이 앨범에서 들을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