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국산 애니 ‘마당을 나온 암탉’ 개봉 24일만에 150만 돌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화 ‘마당을 나온 암탉’(이하 ‘암탉’)이 손익분기점을 돌파했다고 제작사 명필름이 19일 밝혔다. 국산 애니메이션이 흑자를 낸 것은 처음이다. 지난달 27일 개봉한 ‘암탉’은 개봉 24일째인 이날 오전 관객수 150만 1000여명을 기록해 손익분기점 150만명을 넘었다. 영화의 순제작비는 30억원이다.

명필름 측은 개봉한 지 한 달이 다 돼 감에도 예매점유율이 떨어지지 않는 점에 미뤄 200만 돌파도 무난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암탉’은 중국의 최대 명절인 국경절 연휴를 앞둔 다음 달 말께 중국에서 개봉될 예정이어서 흥행수입은 더 늘 것으로 보인다. 당초 1000여개의 스크린에서 개봉할 예정이었으나 한국에서 거둔 좋은 성적과 콘텐츠 우위를 바탕으로 2000여개로 상영관을 늘렸다.

이은주기자 erin@seoul.co.kr
2011-08-2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