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MBC ‘심야병원’ 10월 첫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BC도 병원드라마를 선보인다. 아내를 잃은 의사가 살인범을 잡기 위해 병원을 열면서 일어나는 이야기를 다루는 ‘심야병원’이다. 2009년 이후 드라마에 처음 복귀하는 배우 윤태영이 주인공인 병원장 허준 역을 맡았고, 류현경은 병원장의 이런 사연도 모른 채 병원에 취직한 외과의사 홍나역 역에 캐스팅됐다. 영화 ‘방자전’에서 향단 역할을 맡아 눈길을 끌었던 류현경은 이번 드라마에서 첫 주연을 따냈다. ‘심야병원’은 10월 1일부터 매주 토요일 밤 12시에 방송될 예정이다.
2011-08-22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