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트랜스젠더 배우 최한빛, ‘공주의 남자’ 출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트랜스젠더 배우 최한빛(24)이 KBS 2TV 수목드라마 ‘공주의 남자’로 안방극장에 데뷔했다.


최한빛은 지난 25일 방송된 ‘공주의 남자’ 12부에서 빙옥관의 여장 남자인 기생 무영 역으로 첫 선을 보였다.

무영은 남성의 몸을 가졌지만 여성의 성 정체성을 지닌 인물로, 수양대군(김영철)의 손에 아버지와 형을 잃은 주인공 김승유(박시후)의 재기를 돕게 된다.

최한빛은 ‘2009 슈퍼모델 선발대회’에서 본선에 진출하며 얼굴을 알렸고 이후 뮤지컬과 케이블 TV 프로그램 등에서 활동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