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신동엽, 종편행 확정…MBN 시트콤 출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신동엽(40)이 예능 MC 가운데 처음으로 종편행을 확정했다.




신동엽은 31일 오후 “연내 개국 예정인 종합편성채널 매일방송 MBN의 일일 시트콤 ‘뱀파이어 아이돌(가제)’에 출연한다”고 공식 발표했다. 또한 “MBN 방송국이 준비 중인 예능 프로그램의 단독 MC도 추진 중”이라고 덧붙였다.

’뱀파이어 아이돌’은 30분짜리 120부작으로 뱀파이어 별의 어리숙한 왕자가 지구에서 아이돌이 되기 위해 고군분투한다는 줄거리의 청춘멜로시트콤이다. 신동엽은 극중 왕자를 도와주는 ‘천방지축’ 매니저를 연기한다.

제작을 맡은 드라마 제작사 IHQ 관계자는 “신동엽은 시트콤 연기와 단독 MC 능력이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며 “종편 MBN 출연을 통해 예능 황제의 위치를 재확인할 것”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드높였다.

시트콤 ‘뱀파이어 아이돌’의 캐스팅은 빠른 시일안에 마무리해 9월 중 제작에 들어갈 예정이다. 특히 또 다른 주연으로 해외 팬층이 두터운 아이돌을 캐스팅할 계획으로 알려져 팬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박소영 기자 comet568@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