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개그맨 류담, 두살 연하 일반인과 11월 결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개그맨 류담(32)이 11월27일 두살 연하의 일반인과 결혼한다.




예비신부는 리포터 출신의 일반인으로 두 사람은 5년간 교제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류담은 2003년 KBS공채 18기 개그맨으로. KBS2‘개그콘서트’의 최장수 코너 ‘달인’에서 김병만. 노우진과 호흡을 맞추고 있다. 류담의 소속사 관계자는 “오래 교제해온 여자친구이고 리포터로 활약했었다. 11월27일 63빌딩에서 결혼식을 올리기로 최근 날짜를 잡았다. 축하 바란다”고 전했다.

박효실기자 gag11@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