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SM 이수만, 美에 30억원 상당 저택 구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SM엔터테인먼트(이하 SM)의 대주주인 이수만 프로듀서가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저택을 구입했다.

SM 관계자는 7일 “이 프로듀서가 로스앤젤레스에 280만 달러(한화 약 30억원) 상당의 단독 주택을 샀다”고 말했다.

로스앤젤레스의 부촌으로 꼽히는 스튜디오시티 지역에 위치한 이 저택은 대지 약 2776㎡(약 840평), 건평 약 403㎡(약 122평)로 5개의 방과 4-5개의 화장실, 실내수영장, 정원 등이 갖춰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 프로듀서는 비벌리힐스 인근 명문 사립학교에 재학 중인 자녀들의 유학 뒷바라지를 해온 터라 가족과 지내기 위해 집을 구입한 것으로 전해졌다.

전세계적인 K팝 열풍의 선구자로 불리는 이 프로듀서의 SM 개인 주식 평가액은 1천568억원에 이른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