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SBS ‘강심장’, 이승기 단독 MC 체제로 간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SBS ‘강심장’의 MC 이승기,강호동.
SBS 제공
SBS ‘강심장’이 당분간 이승기 단독 MC 체제로 간다.

최근 강호동이 탈세의혹으로 잠정 은퇴를 선언한 뒤 공석이 된 강호동 자리를 다른 MC로 채우지 않고 공동 MC였던 이승기가 단독으로 진행한다.

‘강심장’의 남승용 CP는 21일 스포츠서울과의 통화에서 “이번주 녹화부터 당분간 이승기를 단독 MC로 하기로 했다”면서 “이승기가 단독 MC로 진행하는 녹화분을 봐가면서 후속 MC를 교체할 지 등의 여부를 결정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에 따라 22일 녹화분부터 이승기가 단독 MC로 마이크를 잡는다.

조현정기자 hjcho@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