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조용필 출연 MBC ‘나가수’ 시청률 상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 ‘개콘’ 일요 예능 1위..’오작교..’ 최고 시청률 경신

MBC TV ‘우리들의 일밤 - 서바이벌 나는 가수다’가 가왕(歌王) 조용필의 지원 사격에 힘입어 시청률 15%를 넘겼다.




▲ 조용필
연합뉴스




26일 AGB 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전날 방송된 ‘나는 가수다 - 조용필 스페셜’ 편의 시청률은 전국 기준 15.7%, 수도권 기준 17.7%를 기록하며 경쟁 프로그램인 KBS 2TV ‘해피선데이(전국 17.7%, 수도권 18.5%)’를 바짝 추격했다.

이는 지난주 방송분(전국 13.2%, 수도권 13.7%)과 비교하면 각각 2.5%포인트, 4.0%포인트 높은 수치다.

’나는 가수다’는 그동안 미션곡 중간 점검 때 시청률이 일시적으로 하락했다 본 경연 때 회복하는 패턴을 보여왔지만 25일에는 중간 점검임에도 이례적으로 시청률이 상승, ‘조용필 효과’를 실감케 했다.

원곡자 조용필이 지켜보는 가운데 진행된 이날 중간점검에서는 ‘꿈’을 부른 록밴드 자우림이 1위, ‘모나리자’를 부른 장혜진이 7위를 기록했다.

KBS 2TV ‘개그콘서트’는 전국 기준 18.9%, 수도권 기준 20.5%의 시청률로 ‘해피선데이’를 밀어내고 오랜만에 일요일 예능 시청률 1위 자리를 차지했다.

’국민 MC’ 강호동이 함께한 마지막 녹화분을 방송한 ‘해피선데이 - 1박2일’의 코너 시청률은 지난주 보다 1.0%포인트 오른 23.3%로 나타났다.

이날 방송에서는 제3회 시청자 투어를 마친 멤버들이 1∼100세 시청자 대표들과 아쉬운 작별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밖에 ‘해피선데이 - 남자의 자격’이 13.2%의 코너 시청률을, SBS ‘일요일이 좋다 - 런닝맨’과 ‘일요일이 좋다 - 다이어트 서바이벌 빅토리’는 각각 14.3%, 3.2%의 시청률을 보였다.

’빅토리’에서는 신봉선 팀의 송영민 씨가 세 번째 탈락자로 결정됐다.

주말 드라마 중에서는 KBS 2TV ‘오작교 형제들’이 전국 기준 27.8%, 수도권 기준 29.2%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상승세를 이어갔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