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올해 충무로영화제 예산없어 무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충무로국제영화제 조직위원회는 올해 열릴 예정이던 제5회 서울충무로국제영화제를 개최하지 않는다고 27일 밝혔다.

조직위는 “영화제 행사의 대부분을 지원하는 중구가 세수가 감소해 기존의 사업 살림살이를 줄이면서 예산 확보가 어렵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조직위는 “영화제 운영 전반에 나섰던 중구는 후원자로서의 역할만 담당하고 운영은 영화인들이 전적으로 맡아 영화제의 독립성을 높일 계획”이라며 “내부 조직개편과 정관 개정 등을 추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서울충무로국제영화제는 한국영화 100년 역사를 주도해 온 영화의 메카로서 충무로를 되살린다는 취지로 중구청이 2007년 시작했지만, 지난해에도 예산 문제로 절반 규모로 축소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