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임재범 “연기하고 싶어 노래 시작했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BC ‘바람에 실려’ 녹화장서 밝혀

가수 임재범이 원래 배우가 꿈이었다고 밝혔다.


▲ 임재범
27일 MBC에 따르면 임재범은 ‘우리들의 일밤’ 새 코너 ‘바람에 실려’ 첫 스튜디오 녹화에서 배우 김영호와 이준혁에게 “사실은 나도 연기를 하려고 했다”며 “연기를 하고 싶어서 노래를 시작했다”고 말했다.

임재범은 즉석에서 평소 좋아했던 외국 영화의 연기를 선보이며 연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고 제작진은 전했다.

임재범은 작년 인터뷰에서도 “아버지 몰래 영화배우 선발대회에 나가 상을 받은 적이 있다”며 “하지만 방송계에서 일하던 아버지가 연기자의 고충을 아셨기에 배우의 길을 반대하셨다”고 말했다.

’바람에 실려’는 임재범, 김영호, 이준혁, 작곡가 하광훈 등이 미국을 횡단하며 음악을 만드는 과정을 보여주고 공연을 통해 우리 음악을 소개하는 프로그램으로 다음 달 2일 오후 5시10분 첫 방송 된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