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엠넷, ‘슈스케3’ 생방송 라운드 심사기준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케이블 음악 채널 엠넷(Mnet)은 29일 오디션 프로그램 ‘슈퍼스타K 3’의 생방송 라운드 심사 기준을 공개했다.

엠넷은 “생방송 라운드부터는 심사위원단(이승철·윤종신·윤미래) 점수 35%, 온라인 사전 투표 5%, 시청자 문자 투표 60%를 합산해 상위 라운드 진출자를 가릴 예정”이라면서 “온라인 사전 투표는 ‘슈퍼스타K 3’ 홈페이지와 티빙(www.tving.com) 사이트를 통해 진행된다”고 전했다.

단, 오는 30일 밤 11시 방송되는 첫 번째 생방송 무대의 경우 예리밴드를 대신할 추가 합격자가 공개되지 않았기 때문에 온라인 사전 투표 결과가 반영되지 않고, 심사위원 점수와 문자 투표 결과를 4 대 6의 비율로 반영한다고 엠넷은 덧붙였다.

심사위원 점수가 가장 높은팀의 경우 문자 투표 최저 점수를 받더라도 탈락을 면하게 해주는 ‘슈퍼 세이브’ 제도는 올해도 유지되며 각 라운드 탈락자는 제작진이 준비한 ‘인큐베이팅 시스템(사후 트레이닝 시스템’에 합류하게 된다.

제작진은 “올해는 그룹 부문이 신설되고 해외 오디션 응시자가 대폭 늘어나는 등 많은 변화가 있었다”면서 “다양한 의견을 경청해 더욱 공정한 오디션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슈퍼스타K 3’ 생방송 1, 2회는 서울 마포구 상암동 CJ E&M센터에서, 3회부터는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진행되며 결승전은 오는 11월 11일 잠실 실내체육관에서 열린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