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소녀시대에 ‘美쳤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뉴욕 일간지 1면 장식… K팝 위용 과시

걸그룹 소녀시대가 미국 뉴욕 일간지 ‘뉴욕데일리뉴스’ 1면을 장식했다.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는 24일 “23일(이하 현지시간) 자 뉴욕데일리뉴스가 1면에 ‘어택 오브 더 K팝 스타’(K팝 스타의 공략)라는 헤드라인과 함께 소녀시대의 사진을 게재하고 멤버 티파니의 인터뷰와 ‘SM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공연을 중심으로 한 K팝 특집 기사를 다뤘다.”고 소개했다.


▲ 뉴욕데일리뉴스는 23일 자 1면에 소녀시대 사진을 게재하고 K팝 특집기사를 다뤘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 이날 뉴욕 매디슨스퀘어가든에서 열린 ‘SM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공연에는 동방신기, 슈퍼주니어 등이 무대를 꾸몄으며 1만 5000명의 관객이 환호하고 있다.
SM엔터테인먼트 제공
뉴욕데일리뉴스는 이 기사에서 “아시아에서 크게 유행하고 있는 한류 현상이 프랑스, 브라질, 독일, 호주를 넘어 뉴욕의 문을 열려고 하고 있다.”면서 “23일 저녁 한국의 대형 레이블 중 하나인 SM이 기획한 콘서트를 보려고 팬들은 매디슨스퀘어가든을 가득 메울 것”이라고 전했다.

또한 신문은 소녀시대를 일본 차트를 비롯한 아시아 차트 정상에 오르며 대활약을 펼친 그룹으로 소개하며 이러한 활약이 미국 유니버설뮤직과 산하 레이블인 인터스코프 레코즈의 주목을 끌었다고 말했다.

유니버설뮤직 인터내셔널의 맥스 홀 사업총괄 책임자는 “소녀시대는 굉장히 인상적인 아티스트”라면서 “그들의 군무와 노래는 정말 강렬했다. 지금은 소녀시대다. 첫 싱글인 ‘더 보이즈’는 아이튠스에 발매됐고 프로모션 없이 52위를 차지했다.”고 말했다.

소녀시대는 23일 뉴욕 매디슨스퀘어가든에서 SM 가수들의 합동 공연인 ‘SM타운 라이브 월드투어’에 참여해 ‘더 보이즈’의 영어 버전을 라이브로 처음 공개했다.

이은주기자 erin@seoul.co.kr

2011-10-25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