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김제동, 인터뷰집 인세 7천만원 기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방송인 김제동이 올봄 출간한 인터뷰집 ‘김제동이 만나러 갑니다’의 인세 7천만원을 어린이들을 위해 기부한다.


▲ 김제동
연합뉴스
소속사 다음기획은 26일 “인세 1차 정산분 7천만원을 ‘환상의 짝궁’ 기금에 기부한다”며 “김제동 씨가 27일 오후 3시 아름다운재단을 방문해 직접 기부금을 전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김제동은 작년 7월 MBC ‘환상의 짝궁’에서 하차하며 프로그램 이름을 딴 ‘환상의 짝꿍’ 기금을 조성해 어린이들을 위한 캠프 지원사업을 시작했다.

아름다운재단을 통해 진행되는 이 사업은 저소득가정 아동들에게 문화 체험과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는 프로그램으로, 올해 초 1차 캠프가 진행됐다.

소속사는 “김제동 씨가 출간 당시 모든 인세를 전액 기부할 것이라고 밝힌 만큼 앞으로 추가 인세가 정산되는대로 기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