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주말 박스 오피스] 주말에만 57만…‘완득이’ 3주째 정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려령 작가의 베스트셀러 동명 원작을 영화화한 ‘완득이’가 3주째 주말 흥행수익 정상을 지켰다. 7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완득이’는 지난 4~6일 57만 4631명(44.6%)을 동원했다. 누적관객 246만 5751명. 로봇권투선수를 소재로 한 ‘리얼 스틸’이 24만 5537명(19.1%)을 모아 뒤를 이었다. 김주혁과 이시영, 오정세, 이윤지, 공형진 등 집단 주연을 내세운 로맨틱코미디 ‘커플즈’는 14만 4623명(11.2%)으로 3위로 데뷔했다. 저스틴 팀버레이크·아만다 사이프리드를 앞세운 공상과학영화 ‘인 타임’은 8만 7109명(6.8%)으로 4위. 소지섭과 한효주 주연의 멜로 영화 ‘오직 그대만’이 6만 106명(4.7%)으로 5위에 올랐다.

2PM 출신 박재범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라희찬 감독의 ‘Mr.아이돌’은 3만 3391명(2.6%)을 동원, 6위로 데뷔했다. ‘헬프’와 ‘더 킥’, ‘청원’은 각각 3만 3181명(2.6%), 2만 865명(1.6%), 1만 8851명(1.5%)을 모아 7~9위에 올랐다. ‘쟈니 잉글리쉬2: 네버다이’는 1만 7277명(1.3%)이 찾아 10위에 턱걸이했다.

임일영기자 argus@seoul.co.kr

2011-11-0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