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조인성, 데뷔 13년만에 첫 토크쇼 출연 ‘김수미와 8년 인연 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조인성(30)이 데뷔 13년 만에 처음으로 토크쇼에 출연한다. 선배 배우 김수미와 각별한 인연 때문이다.
▲ 종편 채널A ‘쑈킹’의 MC 김수미와 첫회 게스트 조인성


조인성은 최근 동아미디어그룹 종합편성TV 채널A ‘쇼킹(SHOW KING)’ 녹화에 참여했다.

’쇼킹’은 ‘명품 손맛’으로 정평이 난 김수미가 스타에게 요리를 대접하고, 퓨전 한식을 소개하는 한식 토크쇼다. 게스트는 한류 스타를 중심으로 한 거물급 위주로 섭외해 다른 방송에서는 하지 못했던 이야기는 물론 평소 시청자들이 궁금했던 각종 이야기들을 중점적으로 다룰 예정이다.

조인성은 13일 파주의 한 스튜디오에서 촬영한 ‘쇼킹’ 1회 게스트로 출연했다. 조인성이 토크쇼에 출연한 것은 데뷔 후 처음 있는 일이다. 그가 ‘쇼킹’ 출연에 흔쾌히 응한 건 MC 김수미와 특별한 인연 때문이다.

김수미와 조인성은 2003년 드라마 ‘발리에서 생긴 일’에서 어머니와 아들로 출연한 뒤 각별한 사이가 됐다. 김수미는 각종 예능 프로그램에서 기회가 있을 때마다 조인성 예찬론을 펼쳐 왔고, 간장게장, 김치 등 조인성이 좋아하는 음식들을 틈날 때마다 보내는 등 친아들 못지 않게 챙겼다고 한다.

조인성 역시 이런 김수미를 친어머니 못지않게 생각해 왔고 두 사람은 연예계 대선배-후배 이상의 각별한 사이를 8년째 이어 오고 있다.

’쇼킹’ 메인 MC를 맡게 된 김수미는 첫 회 출연자로 조인성을 점찍고 연락했다. 조인성은 “당연히 출연하겠습니다. 시간을 비워 놓고 있을 테니 언제든 불러만 주세요”라고 흔쾌히 답했다고 한다. 김수미는 제작진을 통해 “어려운 부탁이었는데 너무나 시원스럽게 답해 줘 고마웠다”고 조인성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날 녹화에서 김수미는 조인성을 위해 특별히 장어구이, 굴전, 시래기된장국 등을 손수 준비했다. 김수미는 이날 녹화가 끝난 후 조인성에게 주려고 미리 준비한 간장게장과 김치 등을 안기며 절친한 관계를 과시했다.

’쇼킹’은 김수미 외에 신현준 탁재훈 사강이 함께 이끌어갈 예정이다. 이날 촬영한 ‘조인성 편’은 12월 7일 방송된다.

문다영 기자 dymoon@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