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추상미-이석준, 결혼 4년 만에 득남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추상미(38)와 뮤지컬 배우 이석준(39) 부부가 결혼 4년 만에 첫 아이를 얻었다.

이석준은 6일 오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득남 소식을 전하며 “20시간 만에 아빠와 엄마의 힘만으로 3.86kg (아이의) 자연주의 출산에 성공했다”고 밝혔다.

이석준은 새로 태어난 아이에 대해 “아주 튼튼하다”며 출산 과정에서 의료적인 개입은 없었다고 덧붙였다.

연극배우 고(故) 추송웅의 딸인 추상미는 영화 ‘방과후 옥상’, 드라마 ‘시티홀’ 등에 출연했다.

이석준은 ‘카르멘’ ‘노틀담의 꼽추’ ‘아이다’ ‘톡식 히어로’ 등 유명 뮤지컬 무대에 올랐다.

이들은 2003년 뮤지컬 ‘젊은 베르테르의 슬픔’의 주연으로 만나 2007년 결혼했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