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영애, 쌍둥이 남매 최초 공개’딸은 엄마 판박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톱스타 이영애의 쌍둥이 돌잔치 사진이 공개됐다.


지난 20일 서울 남산의 한 호텔에서 비공개로 진행된 이영애-정호영 씨 부부의 쌍둥이 돌잔치 사진이 여성 매거진 ‘우먼센스’ 3월호를 통해 처음으로 공개됐다.가까운 가족과 지인들만 초대해 조촐히 치러진 돌잔치에는 연예인으로는 전지현이 유일하게 참석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진에서 이영애-정호영 씨 부부는 사이좋게 아들 딸을 나란히 안고 있다. 이영애는 은은한 분홍빛 저고리와 노란 치마 한복을 입어 특유의 단아한 매력을 발산했다. 남편 정호영씨는 양복으로 격식을 갖추고 하객을 맞았다.

쌍둥이 남매의 뛰어난 외모가 눈길을 끌었다. 부모의 좋은 유전인자를 고스란히 물려받은 쌍둥이는 하객들의 탄성이 이어질 만큼 귀여운 외모를 자랑했다. 새하얀 피부에 동그란 눈이 이영애를 쏙 빼닮은 딸은 이영애의 어린 시절을 연상할 만큼 붕어빵이었다.

이날 돌잔치에서는 아이들의 성장 과정이 담긴 동영상 상영, 돌잡이 이벤트, 퀴즈 타임이 이어지며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이영애는 2009년 하와이에서 사업가 정호영 씨와 결혼, 지난해 2월 아들과 딸 쌍둥이를 출산했다.

이현경 기자 hk0202@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세계가 ‘콘돔’ 수급 비상 걸렸다는데... 왜

전 세계적인 코로나19 확산 사태가 콘돔 수급으로까지 불똥이 튀었다.말레이시아 정부가 지난 18일부터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