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빛과 그림자’, 월화극 시청률 1위 ‘독보체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BC 월화드라마 ‘빛과 그림자’가 독보적인 1위를 굳혔다.

4일 시청률조사회사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3일 방송된 ‘빛과 그림자’의 시청률은 23.8%(전국 기준)를 기록했다. 이는 지난 2일 방송 분이 기록한 21.7%보다 2.1% 포인트 상승했으며, 같은 시간대 드라마와 비교했을 때 월등히 앞선다.


▲ MBC 월화드라마 ‘빛과 그림자’
이날 ‘빛과 그림자’에서는 기태(안재욱 분)와 정혜(남상미 분)가 4년 만에 재회하는 장면이 담겼다. 하지만 정혜는 기태를 보고도 냉랭한 모습을 보였고, 기태는 애써 담담해 했다.

동 시간대 방송된 KBS2 ‘사랑비’는 5.3%, SBS ‘패션왕’은 10.4%의 시청률을 각각 기록했다.

오영경 기자 ohoh@medi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닷컴 연예팀 ssent@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