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씨스타 다솜, S라인 비결은 7kg↓ “몸무게 47kg”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씨스타 다솜이 엉겹결에 몸무게를 공개했다.



씨스타는 12일 서울 압구정 일지아트홀에서 새 미니앨범 발표 쇼케이스를 열었다. S라인과 각선미를 강조하는 안무를 선보인 멤버들은 몸매 관리 비결을 공개했다. 특히 다솜은 실제 몸무게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다솜은 “‘쏘쿨’ 앨범 활동 때 4㎏를, 이번에 컴백 준비를 하면서 3kg을 뺐다. 운동하는 걸 안 좋아해서 먹지 않고 식이요법으로만 다이어트를 했다”고 밝혔다. 이어 “7kg이나 빼면 뭐가 남느냐”는 MC 조지훈의 질문에 “47㎏이 남더라”고 밝혔다.

소유는 운동과 식이요법을 병행했다. 그는 “안무 연습을 하다보니까 살이 찔 수 없는 것 같기도 하고 앨범 준비하면서 식단도 조절했다. 효린 언니는 드라마 촬영을 했고 보라 언니는 예능에 출연하며 쉴 틈이 없었지만 전 운동을 열심히 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네 명 모두 먹는 걸 굉장히 좋아한다. 특히 인스턴트나 짠 음식을 즐겨 먹는다. 밥을 안 먹을 수는 없다. 다만 양은 적고 염분 없게 그리고 군것질 안 하려고 노력한다. 밥을 안 먹으면 춤추고 노래할 수 없다. 우린 밥심이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씨스타는 첫 번째 미니앨범 ‘Alone’를 발표하고 타이틀곡 ‘나 혼자’로 활발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귀엽고 발랄한 섹시미로 사랑받아온 이들은 이날 쇼케이스에서 한층 성숙한 여성의 관능적인 면모를 선보이며 변신을 예고했다.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노컷뉴스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노컷뉴스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