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각시탈’ 촬영버스 전복…1명 사망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음 달 30일 방송예정인 KBS 2TV 새 수·목극 ‘각시탈’(연출 윤성식)의 보조출연자들을 태운 버스가 추락해 1명의 사망자와 30여명의 부상자가 발생했다. 드라마 촬영은 즉시 중단됐다.

18일 ‘각시탈’의 제작사 팬엔터테인먼트와 KBS는 보도자료를 통해 “교통사고로 운명을 달리한 보조출연자와 유가족들에게 전 제작진과 출연진은 애도의 뜻을 표한다.”고 전했다. 이어 “오늘(18일) 오전 5시 30분쯤 보조출연자 30명을 태운 버스가 촬영장인 경남 합천테마파크로 이동하던 중 사고가 났다.”면서 “버스가 하동마을 인근 내리막길에서 제동장치 이상으로 논에 전복됐다.”고 설명했다.

김정은기자 kimje@seoul.co.kr

2012-04-1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