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문지애-전종환, 5월4일 결혼…웨딩화보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MBC 사내커플 문지애 아나운서와 전종환 기자가 5월 결혼을 앞두고 웨딩화보를 공개했다.

문지애 아나운서와 전종환 기자는 지난 19일 서울의 한 스튜디오에서 웨딩화보를 촬영했다. 두 사람은 파업 기간 중임을 감안해 차분하고 조용하게 결혼식을 준비해왔다.



공개된 화보 속 두 사람은 블랙 앤 화이트의 웨딩룩을 세련되면서도 고급스럽게 소화하고 있다. 특히 문지애 아나운서는 튜브톱 코르셋과 풍성한 스커트가 조화를 이룬 웨딩드레스와 깃털 머리장식으로 발레리나 같은 자태를 과시했다.

또 다른 사진 속에서는 등을 과감하게 노출한 일명 ‘반전 드레스’로 섹시한 신부의 모습을 표현하기도 했다.

전종환 기자는 길고 긴 촬영 시간 내내 예비 신부를 세심하게 챙겼다는 후문이다.

웨딩 촬영을 진행한 업체 측은 “서로를 아끼고 배려하는 신랑, 신부의 사랑이 더해져 완벽한 웨딩화보가 탄생했다. 차분하고 조용한 성격의 두 사람이지만 다양한 매력이 넘쳐 이러한 장점을 부각시킬 수 있도록 노력했다”고 밝혔다.

한편 문지애-전종환 커플은 25년 만에 탄생한 MBC 아나운서국 사내커플로 지난해 10월 결혼을 전제로 열애중인 사실을 공개했다. 오는 5월 4일 서울 논현동 빌라드베일리에서 웨딩마치를 울릴 예정이다.

오영경 기자 ohoh@medi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닷컴 연예팀 ssent@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