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이유, 소속사와 ‘트위터 설전’…“아가수님, 곤란하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아이유(19)가 소속사 로엔 엔터테인먼트와 펼친 ‘트위터 설전’이 네티즌 사이에서 화제다.


25일, 로엔 아티스트 공식 트위터에는 “써니힐 ‘백마는 오고 있는가’를 라디오에 신청하고 아세아프린수 티셔츠 받자! 참여자 중 10분을 선정해 써니힐 사인이 담긴 아세아프린수 티셔츠를 드립니다”라는 글이 올라왔다.

이를 본 아이유는 “누가 그걸 받으려고 신청하겠어요”라며 지적했다. 같은 소속사 가수를 응원하기보다는 자극하며 시큰둥한 반응을 보여 네티즌들을 웃음 짓게 했다.

이에 소속사 측은 강경하게(?) 대응했다. “아가수님 이러시면 곤란하죠”라는 메시지와 함께 아이유가 직접 아세아프린수 티셔츠를 입고 자랑하는 사진을 공개해 보는 이들을 폭소케 했다.

자신의 사진을 본 아이유는 한발 물러서서 “여러분, 많은 신청 바랍니다”라고 홍보해 팬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다. 소식을 들은 많은 네티즌들도 “아이유 진짜 귀엽다” “지은아 격하게 아낀다” “써니힐, 아이유 흥해라!” “아이유 빨리 컴백하길” 등 뜨거운 반응을 쏟아내고 있다.

박소영 기자 comet568@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