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부고] 조용필 ‘친구여’ 작곡가 이호준씨 별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조용필의 노래 ‘친구여’와 ‘그대 발길이 머무는 곳에’, 김완선의 ‘삐에로는 우릴 보고 웃지’ 등을 만든 작곡가 이호준씨가 27일 오전 7시 경기 성남 분당서울대병원에서 폐암으로 별세했다. 62세.

1979년 밴드 ‘조용필과 위대한 탄생’ 멤버로 데뷔한 고인은 국내 건반계의 1인자로 꼽힌다. 조용필의 히트곡뿐만 아니라 김종찬의 ‘토요일은 밤이 좋아’, 3인조그룹 소방차의 ‘어젯밤 이야기’ 등 감각적인 노래를 만들며 사랑을 받았다. 지난해 MBC ‘우리들의 일밤-바람에 실려’에 가수 임재범, 배우 김영호 등과 함께 출연하기도 했다. 고인은 최근 폐암 말기 진단을 받고 투병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유족으로는 부인 차경숙씨와 두 딸이 있다. 빈소는 분당서울대병원 장례식장 2층 1호실, 발인은 30일 오전 10시 송파성당. (031)787-1500.

이은주기자 erin@seoul.co.kr

2012-04-28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