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빅 이민정 촬영스틸 공개…청순+발랄 ‘이중 매력’ 발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KBS 새 월화드라마 ‘빅’(연출 지병현, 극본 홍정은·홍미란, 제작 본팩토리)에서 이미지 변신을 한 이민정(30)의 촬영스틸이 공개됐다.


▲ ‘빅’에서 이미지 변신을 시도하는 이민정의 촬영스틸이 공개됐다.
본팩토리 제공
8일 ‘빅’ 제작사가 공개한 촬영스틸에서 이민정은 청순한 미모와 발랄한 매력을 동시에 발산했다. 상큼한 단발머리에 남색 니트를 입은 그는 핸드폰을 턱밑에 댄 채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다른 사진에서는 동그란 눈이 튀어나올 듯 크게 뜬 뒤 입을 벌리고 있어 귀여운 매력을 뽐냈다.

이민정은 ‘빅’에서 약혼자가 뒤바뀐 난감한 상황에 부닥친 숙맥 여선생 길다란 역을 맡았다. 약혼자 공유(서윤재 역)에게는 “저 하나도 안 바빠요. 맛있는 거 사가지고 갈게요”라고 수줍은 목소리로 말하지만, 제자 강경준(신원호 역) 앞에서는 “눈물 나게 뜨겁고 매워도 참고 넘기는 게 어른의 입맛이야. 애들은 모르지”라며 설렁탕 한 그릇을 해치우는 등 두 가지 모습을 동시에 연기한다.

또한 ‘빅’에서 날아가는 부케를 잡기 위해 몸을 던지고 라디오에서 흘러나오는 사연을 들으며 큰 소리로 웃는 등 지금까지 맡았던 얌전한 역할과 180도 다른 캐릭터로 변신할 예정이다.

’빅’의 주인공을 맡은 이민정의 촬영스틸 사진을 본 네티즌들은 “’빅’에서 이민정 망가지나 봐”, “’빅’ 이민정 촬영스틸만 봐도 재밌을 것 같아”, “홍자매 드라마 기대하고 있음”, “공유랑 이민정이 잘 어울릴까?”, “수지 스틸도 공개해주세요” 등 높은 관심을 보였다.

KBS 새 월화드라마 ‘빅’은 ‘사랑비’의 후속으로 다음 달 4일 첫 방송 된다.

김은정 인턴기자 ejkim@medi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닷컴 연예팀 ssent@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