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금은 태티서 ‘트윙클’ 시대, 방송·차트 싹쓸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그룹 소녀시대의 유닛 태티서(태연·티파니·서현)가 미니음반 타이틀곡 ‘트윙클’로 방송과 각 음악차트 1위를 휩쓸었다.



태티서는 ‘트윙클’로 지난주 KBS 2TV ‘뮤직뱅크’와 SBS TV ‘인기가요’ 등 지상파 음악프로그램은 물론 엠넷 ‘엠카운트다운’, MBC뮤직 ‘쇼챔피언’ 등 케이블채널 프로그램에서도 정상을 밟았다.

또 음반 판매량 집계사이트 한터차트에서 지난주에 이어 이번 주(7~13일)에도 1위에 오르며 2주 연속 정상을 달렸다.

매니지먼트사 SM엔터테인먼트는 “태티서는 파워풀한 가창력과 세련된 퍼포먼스, 스타일리시한 패션이 어우러진 화려한 무대로 음악팬들을 매료시키고 있어 당분간 인기는 계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뉴시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