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방송3사, 장윤정 뮤직비디오 방송불가…미신타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트로트 가수 장윤정(32)의 ‘초혼’을 KBS·MBC·SBS가 방송불가로 판정했다.



비과학적 행위와 다소 폭력적인 장면이 포함됐다는 이유에서다. KBS 15세 이상 관람가, MBC 불가, SBS는 보류로 판정했다.

뮤직비디오에는 실제 굿 장면이 삽입됐다. 연인을 사고로 잃은 뒤 그리움을 참지 못해 죽은 이의 혼을 불러들인다는 내용이다.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무당은 대역이 아닌 중요무형문화재 82-2호 김금화 만신이다.

장윤정 매니지먼트사 인우기획은 15일 “’초혼’이라는 제목 자체가 망자를 부르는 전통 의식이어서 간절함과 사실감을 살리고 장면 하나하나에 몰입할 수 있도록 실제 굿 촬영을 강행했다”며 “문제의 장면은 편집 후 재심의를 요청할 것”이라고 밝혔다.

’초혼’ 뮤직비디오는 이날 인터넷 포털사이트와 음원 사이트 등에 공개됐다.

뉴시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