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아이유 리쌍 홍보, ‘미친 인맥’ 종결판 눈길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수 아이유가 선배 리쌍을 위해 홍보 도우미로 변신했다.

아이유의 리쌍 홍보는 16일 길의 트위터를 통해 공개됐다. 바로 ‘리쌍 8집 선공개곡 제목 알아맞히기’ 초성 게임의 마지막을 아이유가 장식한 것. 아이유는 힌트 ‘ㅁ’을 들고 리쌍의 새 앨범을 홍보했다.



리쌍의 초성 게임은 17개의 자음과 모음을 조합해 이번 새 선공개곡 제목을 알아맞히는 것으로 17일 정오에 정답이 공개된다. 아이유의 리쌍 홍보 외에도 앞서 조인성, 황정민, 카라,
MBC ‘무한도전’팀, 고현정 등이 초성 게임의 힌트 도우미로 나서 눈길을 끌었다.

네티즌들은 아이유의 리쌍 홍보에 “역시 마지막이 가장 강력하다. 대세 아이유라니”, “선배를 응원하는 아이유의 모습이 보기 좋다”, “리쌍 콘서트 장에서 아이유를 볼 수 있을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리쌍은 18일 0시 8집 앨범 수록곡을 각종 온라인 음악사이트에 선공개하며 23일 ‘너에게 배운다’와 25일 타이틀곡 ‘썸데이(Someday)’를 발표한다. 아울러 이들은 오는 7월 14일과 15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리쌍극장 시즌2’를 열고 전국 투어 콘서트에 돌입할 예정이다.

이금준 기자 everuni@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