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박하선, 이렇게 섹시한 매력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하선에게 이런 섹시한 매력이!



싱글들의 라이프스타일 매거진 ‘싱글즈’ 6월호 화보에서 배우 박하선이 깜짝 변신했다. ‘펑키한 클러버룩’을 주제로 한 화보에서 박하선은 몸에 딱 붙는 호피무늬 튜브톱 드레스로 감춰둔 S라인의 굴곡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특히 잘록한 허리에 반전처럼 이어지는 매혹적인 힙라인이 남심을 뒤흔든다. 눈매를 강조한 스모키 메이크업도 평소 청순가련한 박하선을 180도 변신시켰다.

MBC 시트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을 마친 박하선은 현재 영화 ‘음치 클리닉’을 촬영 중이다.

박하선은 ‘싱글즈’와의 인터뷰에서 고양이 소리로 캐럴부르는 법 등 이색 장기를 전수하며 엉뚱발랄 매력을 뽐내는가 하면 “천천히 사람들의 마음에 스며드는 배우가 되고 싶다”는 소망도 밝혔다.

조성경기자 cho@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