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에미넴이 온다!’…8월 내한공연 발표에 음악팬 ‘들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미국의 인기 힙합 뮤지션 에미넴의 내한 소식에 온라인이 후끈 달아올랐다.
▲ 에미넴


현대카드는 24일 오전 “오는 8월 19일 오후 8시, 서울 잠실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에서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17 EMINEM’을 개최한다”고 발표해 에미넴의 내한 소식을 전했다.

17번째 슈퍼콘서트 주인공으로 선정된 뮤지션 에미넴은 전 세계 최고의 힙합 아티스트. 에미넴은 천재적인 랩 실력과 직설적인 가사로 흑인 뮤지션 중심의 힙합계를 뒤흔들며 최고의 반열에 올랐다. 또 현재 8,000만장 이상의 누적 음반 판매고를 기록하고 있으며 그래미상과 아카데미상을 비롯해 240회 이상의 다양한 수상 기록을 보유하고 있다.

에미넴은 이번 현대카드 슈퍼콘서트에서 라이브 밴드와 함께 특유의 역동적인 랩과 생생하고 폭발적인 사운드를 국내 팬들에게 선사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슈퍼콘서트는 힙합 뮤지션의 단독 공연으로는 역대 최대 규모여서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에미넴은 힙합 음악의 비주류에서 자신만의 음악 스타일을 개척해 최고의 힙합 뮤지션이 된 혁신적인 아티스트”라며 “현대카드는 이번 슈퍼콘서트를 에미넴과 힙합의 매력을 맘껏 즐길 수 있는 최고의 무대로 만들 것”이라고 말했다.

’Recovery Tour’ 라는 부제로 펼쳐지는 ‘현대카드 슈퍼콘서트 17 EMINEM’의 티켓은 스탠딩 R석이 132,000원이며, 스탠딩 S석과 지정석 S석은 모두 110,000원이다. 티켓을 현대카드로 결제할 경우에는 전 좌석 20%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이현경 기자 hk0202@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