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이것이 원조의 힘! ‘슈스케4’, 80일만에 지원자 150만명 돌파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 시즌 197만명 턱밑 추격… 200만 넘을 경우 이승철 ·싸이 청계산 등반 공약

케이블 채널 Mnet ‘슈퍼스타K4’가 참가자 접수 80일만에 지원자가 150만명을 넘어섰다.



27일 Mnet에 따르면 ‘슈스케4’는 지난 5월 16일자로 지원자가 150만명이 넘어선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3월 8일 참가자 접수를 시작한 이후 80일 동안 하루 평균 약 18,750명의 인원이 몰려든 셈이다. 산술적으로 접수 마감일인7월 4일까지 지금의 추세가 지속된다면 지난 시즌 197만명을 넘어 220만명 돌파도 가능한 수치다.

’슈스케4’ 제작진은 “제주, 부산, 광주, 원주 지역 예선이 마감됐음에도 불구하고 오히려 일 평균 지원자가 증가하고 있다. 슈스케 출신 허각, 존박, 버스커버스커, 울랄라세션의 올 상반기 대활약이 참가자 급증에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분석했다.

참가자수가 빠르게 늘어남에 따라 심사위원인 이승철과 싸이의 200만 공약이 실현될 지 여부도 자연스레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이승철, 싸이는 지난 3월 열린 슈퍼스타K4 기자간담회에서 “시즌4 참가자수가 200만이 넘을 경우 상의를 탈의하고 청계산에 올라가겠다”고 공약을 내건 바 있다.

지금까지 지원자 현황을 분석해 보면 남성이 52%, 여성이 43%, 그룹이 5%다. 지역별로는 서울이 39.4%로 가장 높은 지원자 점유율을 보이고 있다. 이어 대구가 13.2%, 대전이 11%, 인천이 10.7%의 점유율을 보이고 있다. 제주, 부산, 광주, 원주는 지역 예선이 마감됐다.

Mnet은 7월까지 지역예선을 마친 후 8월 17일 첫 방송을 시작한다는 방침이다.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노컷뉴스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노컷뉴스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