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변서은, 최우석과 결별설에 발끈 “사실NO, 언짢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스포츠서울닷컴│박소영 기자] 방송인 변서은(21)이 야구 선수 최우석(19)과 결별설을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변서은은 31일 오전 결별설이 보도되자 즉시 자신의 미투데이에 “결별설? 헤어진 적 없는데 기자님들이 언제부터 작가가 되신거지? 아침부터 기분 매우 언짢네요”라는 글을 올렸다.

앞서 한 매체는 지인의 말과 변서은이 페이스북에 올린 의미심장한 글을 인용, 결별설을 보도했다. “공개된 연애인만큼 신중했어요”, “지켜보기 힘들었어 정말” 등의 메시지가 결별에 따른 아픔을 호소한 내용이라는 것.



하지만 변서은은 미투데이에서 최우석과 헤어지지 않았다고 밝혔다.

글을 본 네티즌들은 “깜짝 놀랐다”, “힘내세요”, “신경 쓰지 마요” 등 응원의 목소리를 더하고 있다.

변서은은 지난 3월 한화 이글스 신인 투수 최우석과 열애 사실을 인정했다. 2살 연하인 최우석이 먼저 대시했고 순수하고 진실한 성격이 좋아서 만나게 됐다고 공개적으로 자랑한 바 있다.

comet568@medi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닷컴 연예팀 ssent@media.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