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정글의 여신’ 손예진! 깊어진 눈매에 관능미 철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정글의 여신?’

배우 손예진이 몰디브 화보를 통해 청순함 밑에 감춰진 관능적인 아름다움을 뽐냈다.



화보 촬영 관계자는 1일 “손예진이 청순하고 순수한 기존 이미지에서 완벽하게 탈피, 뇌쇄적인 눈빛과 구릿빛 피부를 선보이며 또 다른 매력을 발산했다”면서 “특히 손예진은 청명한 해변과 빛나는 백사장 등 다양한 배경에 맞추어 자연에 몸을 맡긴 듯 편안하고 자유로운 포즈로 촬영팀의 찬사를 받았다”고 밝혔다.

공개된 3장의 화보중 가장 눈에 띄는 것은 뱀피 무늬의 쉬폰 원피스를 입은 모습. 우거진 수풀 아래 뱀피 무늬 원피스를 입고 선 손예진은 관능적인 포즈와 함께 깊은 눈빛을 발산, 섹시하면서도 여성스운 분위기를 자아낸다.

손예진은 또 다른 사진에서는 블랙 튜브톱 롱 비치 드레스로 성숙한 여인의 향기를 내뿜는다.

촬영 관계자는 “머리를 올려 어깨와 목선을 드러낸 손예진은 드레스 한벌 만으로도 충분히 우아한 아름다움을 발산할 수 있음을 보여준다”고 찬사를 보냈다.

마지막 화보에서 손예진은 여성스러운 아일렛 소재의 블라우스와 스커트를 입어 화사하면서도 시원해 보이는 서머룩을 연출했다. 특히 어깨에 날개처럼 장식된 프릴은 손예진의 여성스러움을 한층 부각시켜준다.

남혜연기자 whice1@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