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달샤벳 세리, 탈퇴한 비키 대신할 리더 낙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달샤벳 세리가 새로운 리더로 그룹을 이끌게 됐다.



달샤벳 소속사 관계자는 4일 “리더 비키가 솔로 활동을 위해 팀을 나간 후 한동안 리더 자리가 비었었는데 멤버들과 스태프들이 논의한 결과 맏언니인 세리가 리더로 가장 적합하다고 판단해 세리를 달샤벳을 이끌 새 리더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세리는 그동안 리더인 비키 옆에서 비키를 도우며 묵묵히 동생들을 챙기는 부 리더 역할을 했으며 당차고 똑 부러진 성격으로 매사에 열정적으로 팀 활동을 해왔다.

세리는 4일 오후 미투데이를 통해 “사실 비키 언니가 있을 땐 몰랐는데 책임감이 큰 리더 자리의 부담을 요즘 몸소 느끼고 있다. 동생들에게 항상 모범이 되고 모두가 부러워할 만큼 팀워크가 뛰어난 달샤벳을 만들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달샤벳은 오는 6일 첫 정규앨범 ‘뱅뱅’(Bang Bang)을 발표한다. 이들은 5일 오후 1시 서울 청담 CGV 엠큐브에서 정규앨범 발매기념 쇼케이스를 연다.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노컷뉴스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노컷뉴스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