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부가킹즈’ 주비트레인, 10년 연인과 9일 웨딩마치…축가 바비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기 힙합그룹 부가킹즈 멤버 주비트레인(34·본명 주현우)이 10여 년 동안 교제한 연인 김모씨와 웨딩마치를 울린다.



주비트레인은 9일 오후 7시, 서울 여의도 컨벤션 센터에서 백년가약을 맺는다. 연인 김모씨는 주비트레인과 동갑인 의류회사 회사원으로 주비트레인과 10여 동안 교제해왔다.

주비트레인은 지난해 10월, 부가킹즈 콘서트장에서 “나 같은 불안정한 직업의 래퍼를 사랑해줘 정말 고맙다. 결혼해 달라”며 객석에 있던 연인에게 반지를 건네는 공개프러포즈로 팬들의 박수를 받았다.

이날 결혼식은 방송인 하하와 ‘DJ R2’가 진행하고 부가킹즈 리더 바비킴을 비롯, 다이나믹듀오, 하하, 쿤타가 축가를 부른다. 두사람은 결혼식을 올린 뒤 하와이로 신혼여행을 떠날 예정이다.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노컷뉴스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노컷뉴스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