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지현우 깜짝 고백에 유인나는 ‘당황’…소속사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tvN ‘인현왕후의 남자’에서 호흡을 맞춘 지현우와 유인나

드라마 속에서 사랑 연기를 펼쳤던 지현우가 상대배우 유인나에게 공개적으로 사랑을 고백해 화제다.







지현우는 7일 오후 케이블채널 tvN ‘인현왕후의 남자’ 종방 기념 팬미팅 현장에서 유인나에 대한 마음을 깜짝 고백했다.

지현우는 “드라마를 좋아해 주시는 팬들 앞에서 진심으로 고백하고 싶다”면서 “진심으로 유인나 씨를 좋아한다. 예쁜 모습으로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해 팬들은 물론 현장관계자들과 고백의 주인공인 유인나까지 당황케 했다.

이 자리에서 유인나는 “당황스럽다”면서 “이 자리를 마친 후 진지하게 이야기를 나눠봐야 할 것 같다”고 직접적인 언급을 피했다.

그동안 ‘인형왕후의 남자’를 통해 호흡을 맞췄던 두 사람은 극 초반부터 유독 친밀한 모습을 보여 이미 열애설이 불거지기도 했다. 당시 두 사람은 열애설을 극구 부인했지만 여전히 친밀한 관계를 유지했다.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노컷뉴스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노컷뉴스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