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탤런트 오주은, 개그맨과 결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드라마 ‘파리의 연인’에 출연했던 탤런트 오주은(32)이 뮤지컬배우이자 개그맨 문용현(35)과 오는 30일, 웨딩마치를 울린다.

13일, 오주은 소속사 알스컴퍼니에 따르면 오주은은 오는 30일 오후 5시, 서울 강남의 한 호텔에서 문용현과 화촉을 밝힌다. 두사람은 8년 전 처음 만나 동료로 지내오다 지난해 연말 지인들과 만남의 자리를 계기로 사랑을 쌓으며 본격적으로 교제, 결혼에 골인하게 됐다.

▲ 탤런트 오주은-개그맨 문용현
오주은은 소속사를 통해 “문용현의 밝은 성격과 배려심, 아이들을 좋아하는 자상한 모습에 결혼을 결정하게 됐다”라며 “직업적으로 같은 일을 하다보니 힘들고 어려울 때마다 서로를 이해하며 응원해 왔다”라고 결혼을 결정하게 된 배경을 밝혔다.

문용현 역시 오주은 소속사를 통해 “평소 팬이었던 오주은이 교제 기간동안 직접 쿠키를 굽는 소박한 모습과 따뜻한 마음에 결혼을 생각하게 됐다”라고 전했다.

문용현은 2004년 MBC 공채 14기 개그맨으로 데뷔해, ‘코미디하우스’, ‘웃찾사’등 개그프로를 거쳐 최근엔 뮤지컬 ‘김종욱 찾기’, ‘안녕 프란체스카’, ‘위대한 캣츠비’ 등 여러 뮤지컬에 출연해 뮤지컬배우로도 활약하고 있으며 현재 올해로 30주년을 맞이하는 KBS 어린이 프로그램 TV유치원 ‘파니파니’에서 MC로 활동 중이다.

오주은은 2004년 ’파리의 연인’에서 문윤아 역으로 주목을 받아, ‘어여쁜 당신’, ‘여자는 다 그래’ 그리고 무한걸스 등에 출연하였으며, 현재 채널A 월화드라마 ‘굿바이 마눌’에서 주지애 역으로 출연하고 있다.

한편 두사람의 결혼식은 비공개 예배형식으로 치러지며, 축가는 유리상자 이세준이 부른다. 신혼여행은 오주은이 현재 출연중인 ‘굿바이 마눌’의 촬영이 끝나는 대로 다녀올 예정이다.

노컷뉴스(www.nocutnews.co.kr)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노컷뉴스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노컷뉴스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