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주말 박스 오피스] 조여정의 ‘후궁’ 2주 연속 정상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사극전문 배우로 거듭난 조여정을 앞세운 ‘후궁: 제왕의 첩’이 2주 연속 박스오피스 정상을 지켰다. 18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6일 개봉한 ‘후궁’은 전국 536개관에서 37만 9579명(21.6%)을 불러모았다. 누적관객은 172만명. 뉴욕동물원 4총사(사자·얼룩말·기린·하마)의 모험을 그린 애니메이션 ‘마다가스카3: 이번엔 서커스다!’는 31만 1900명으로 2위를 지켰다. 임수정과 류승룡의 연기변신으로 화제를 모은 ‘내 아내의 모든 것’은 개봉 5주차임에도 23만 8540명을 동원하는 저력을 뽐냈다. 어느새 누적관객 380만명 돌파, 400만명까지 노려볼 만하다.

가이 피어스의 공상과학(SF) 액션물 ‘락아웃: 익스트림미션’은 20만 1339명으로 4위, 신태라 감독과 강지환이 두 번째 호흡을 맞춘 ‘차형사’는 14만 5126명으로 뒤를 이었다.

임일영기자 argus@seoul.co.kr

2012-06-19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