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개그맨 김태현,’해운대 연인들’로 연기 첫 도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도 개탤맨이라 불러줘. “

▲ 개그맨 김태현
개그맨 겸 방송인 김태현이 처음으로 연기에 도전한다. 김태현은 KBS2 월화극 ‘해운대 연인들’에서 여주인공 고소라(조여정)에게 공무원이라고 사기 치고 결혼하려는 사기꾼 강민구 역으로 출연한다. 맛깔스러운 연기로 시청자들에게 깨알같은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연기자로 첫 발을 내딛은 김태현은 “좋은 기회가 와서 연기에 도전하게 됐다. 첫 도전이라 설레고 재미있었다”며 “좋은 연기를 보여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제작진은 “김태현이 맛깔스러운 연기를 펼쳐 드라마를 더욱 재미있게 만들었다. 첫 연기 도전이 무색할 정도로 매 장면마다 자연스러운 연기를 선보였다”며 연기력에 호평했다.

현재 지상파 및 케이블채널 예능 프로그램에서 활약중인 김태현은 연기 도전을 계기로 더욱 활동 영역을 넓힐 계획이다.

한편 오는 6일 첫 방송 예정인 ‘해운대 연인들’은 부산 해운대를 배경으로 한 데다 검사와 조폭이라는 참신한 구성으로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

조현정기자 hjcho@sportsseoul.com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