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강지영 입술 셀카 ‘쭉~’ 물오른 미모에 애교 폭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카라 강지영이 멤버들과 함께 우스꽝스러운 표정을 짓고 찍은 사진이 화제다. 일명 ‘입술 셀카’라 불리고 있다.

▲ 카라 강지영이 박규리, 니콜과 함께 찍은 코믹 사진을 공개, 팬들을 웃게 했다.
강지영 트위터
강지영은 2일 자신의 트위터에 “스케줄 끝났다. (구)하라 언니랑 (한)승연 언니는 밥 먹으러 갔다. 우린 편의점 갈거지롱”이란 글과 함께 박규리, 니콜과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서 강지영은 박규리, 니콜과 함께 재밌는 포즈를 취했다. 가운데 자리한 강지영은 입술을 쭉 내밀고 귀여운 표정을 지었고, 박규리는 그런 강지영의 오른쪽 볼을 살짝 누르며 입술을 모으고 있다. 그런가 하면 니콜은 강지영 어깨에 기대 브이를 그리고 있다. 특히 강지영의 특이한 입술모양이 네티즌들의 눈길을 끌었다. 만화에 나오는 오리 캐릭터 같다는 평이 있는가 하면 섹시하다는 의견도 많다.

네티즌들은 “강지영 입술이 예술”, “쭈욱 내민 입술, 가식적인 표정이 아니라서 더 예쁘다”, “절친한 사이 보기 좋아요”, “귀엽다 다들”, “지영오리 꽥꽥”이라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스포츠서울닷컴 문다영 기자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생 독신 ‘붉은공주’에게 바이러스 옮긴 사람

스페인 펠리페 6세 국왕 사촌 누나인 마리아 테레사 부르봉 파르파 공주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치료를 받다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