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하정우, 태티서 삼촌팬? “국토대장정 함께 가고 싶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배우 하정우(34)가 걸그룹 소녀시대 유닛인 태티서 팬임을 밝혔다.

하정우는 20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호프집에서 열린 영화 ‘577 프로젝트’ 미디어데이에서 “’577프로젝트’ 시즌 2를 한다면 태티서와 함께 하고 싶다”고 말했다. 태연, 티파니, 서현 중 꼭 한 명만 데리고 간다면 누구와 함께 가고 싶으냐는 추가 질문에 하정우는 “그냥 태티서는 그 자체다. 세 사람이 뭉쳤을 때 매력이 최고다. 누구 한 사람을 제외하고는 생각할 수 없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 배우 하정우(왼쪽)가 소녀시대 유닛 태티서의 삼촌팬임을 밝혔다.
하정우가 출연한 영화 ‘577 프로젝트’는 16인의 배우가 서울에서 해남까지 577km를 국토대장정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았으며, 오는 30일 개봉한다.

김가연 기자 cream0901@media.sportsseoul.com

스포츠서울닷컴 연예팀 ssent@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 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의 기사입니다. 이 기사에 관한 모든 법적인 권한과 책임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