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구하라, ‘시스루 드레스’로 숨겨온 ‘볼륨 몸매’ 자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걸그룹 카라의 구하라(21)가 파격적인 화보로 인터넷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구하라는 뷰티 매거진 ‘뷰티쁠(Beauty+)’ 9월호에서 ‘반전 화보’를 테마로 강렬한 레드 립 메이크업과 눈매를 날카롭게 강조한 아이 메이크업까지 무대 위에서 보여준 적 없는 독특한 이색 메이크업을 소화했다.

남성팬들의 시선은 전신을 덮는 블랙 롱 드레스 사이로 드러난 구하라의 볼륨 넘치는 몸매에 쏠렸다. 귀엽고 사랑스러운 매력과는 또 다른 매혹적이고 우아한 분위기로 파격적인 섹시미를 발산했다.

현장의 한 관계자는 “구하라가 촬영 사이마다 스태프들에게 자신의 피부관리 비법을 귀띔해주는 등 특유의 에너지로 현장 분위기를 띄웠다”고 그를 치켜세웠다. 구하라는 “지금까지 해본 적이 없는 말 재미있는 경험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은정 기자 ejkim@media.sportsseoul.com

※위 기사는 기사콘텐츠교류 제휴매체인 스포츠서울닷컴 기사입니다. 모든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스포츠서울닷컴에 있습니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