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슈스케3’ 투개월, 윤종신과 한솥밥 먹는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투개월
엠넷(Mnet) ‘슈퍼스타K 3’ 출신 혼성 듀오 투개월(김예림·도대윤)이 ‘슈퍼스타K 3’의 심사위원이었던 가수 윤종신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윤종신의 소속사 미스틱89는 3일 “최근 투개월과 전속 계약을 했다”면서 “투개월은 ‘슈퍼스타K 3’ 이후 여러 기획사로부터 영입 제안을 받았지만, 최종적으로는 미스틱89를 선택했다”고 밝혔다.

이어 “투개월이 앞으로 더욱 발전된 모습으로 팬들을 만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투개월은 이르면 올해 안에 데뷔 음반을 발표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