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유명 인디 록그룹 멤버 폭행 시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유명 인디 록그룹 멤버한테서 폭행을 당했다는 시민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 중이다.

9일 서울 마포경찰서에 따르면 김모(26)씨 등 3명은 이날 새벽 3시42분 마포구 동교동 홍익대 근처 ‘걷고 싶은 거리’를 지나다 다른 일행과 시비가 붙었는데 인디 록그룹 멤버가 포함된 5명에게 주먹으로 얼굴을 얻어맞는 등 폭행당했다고 경찰에 신고했다.

김씨는 ‘길을 가다 한 일본인과 어깨가 부딪쳐 시비가 붙었는데 일본인 친구들이라며 이들 5명이 몰려와 주먹으로 때리고 발로 몸을 밟았다. 록그룹 멤버가 폭행에 가담한 것을 봤다’는 취지로 경찰에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피해자 주장에 따라 해당 록그룹 멤버에게 출석하라고 통보했다. 이 멤버는 2~3일 내 경찰에 출석해 조사를 받을 것으로 전해졌다.

연합뉴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