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서울en

  • 전체
  • 방송
  • 뮤직
  • 영화
  • 스타인터뷰
  • 해외연예

‘본 레거시’ 개봉 첫주 1위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할리우드 액션 영화 ‘본 레거시’가 개봉 첫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지난 7~9일 ‘본 레거시’는 전국 588개 상영관에서 52만 3776명을 동원해 정상에 올랐다. 지난 6일 개봉한 ‘본 레거시’는 4일간 누적 관객 62만 191명을 기록했다. 할리우드 영화가 국내 박스오피스 1위를 되찾은 것은 지난 7월 23일 ‘다크 나이트 라이즈’ 이후 7주 만이다.

임창정·최다니엘 주연의 스릴러 ‘공모자들’은 385개 관에서 30만 3535명을 모아 2위로 한 계단 떨어졌다. 지난달 29일 개봉한 이 영화의 누적 관객 수는 131만 6632명이다. 이어 실베스터 스탤론 주연의 할리우드 액션 영화 ‘익스펜더블 2’가 394개 관에서 24만 1415명을 모아 3위로 진입했다. 강풀 웹툰을 영화화한 ‘이웃사람’은 346개관에서 20만 6884명을 모아 전주보다 두 계단 떨어진 4위를 기록했다. 누적 관객 수는 229만 9099명이다. 5위는 차태현 주연의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로 312개 관에서 14만 4211명을 모았으며 누적 관객 수는 483만 4100명이다.

이은주기자 erin@seoul.co.kr

2012-09-11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